블로그 이미지
PHOTO, IT, CULTURE, LIFESTYLE 등의 다양한 관심사와 살아가는 동안의 소소한 일상으로 가득하길 바랍니다. 달이 

카테고리

sangsang (566)
Blah Blah Blah (197)
Photo (143)
Travel (79)
Food (81)
Golf (5)
Equipment (13)
Book (29)
Movie (13)
Review (6)
병원에 가다.
소아과에는 우리 지우를 비롯하여 온통 감기걸린 아가들로 가득하다.
순서를 기다리고 있던차에 진료를 마치고 엄마따라 주사맞러 온 두살남짓한 여아가 보인다. 그 옆엔 말썽쟁이일듯한 5살남짓, 남자아이도 따라댕기고...

생긋 웃으며 엄마따라 오던 여아~ 주사실앞에서 표정바뀌다.
엄마_ 후딱 맞고 가자. 하나다 안아파~
딸_ 설레설레~
엄마_ 주사맞고 사탕사주께~
딸_ 사탕 안먹을래~
엄마_ 딸을 번쩍 들어서 주사실로 들어간다. 1분여 지났을까?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한 딸, 걸어나오다.
엄마_ 아유~ 이뽀라 사탕사주께!
딸_ 두개!! (냉정하다)
옆에 따라다니던 아들_ 엄마! 나두 사탕~
엄마_ 아들을 보며 "시끄러~" (버럭)
딸_ 두개 먹을래~ (한번더 강조한다)
엄마_ 그래 두개 사주께...
아들_ 이에 질세라 나도 사탕사줘~ 잉, 나두 사탕! 사탕!
엄마_ 알아따~~~


인생을 배우다
소녀, 쇼부치는 법을 배우다. 나중엔 네고란 전문용어에 익숙해진다
소년, 인생은 타이밍이다. 묻어가면 장땡이다. 꼽싸리는 내 인생.



흠~ 일하기 싫어 괜히 적어본다..
신고
Posted by 달이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6.10.30 23:46 신고 Favicon of http://www.albalove.co.kr/ystory BlogIcon 또자쿨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이 싫은 갑네.. ---;;

  2. 2006.11.01 12:49 신고 Favicon of http://blog.sangsang.org BlogIc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 두살이야...네살은 되보어만...

  3. 2006.11.01 12:50 신고 Favicon of http://blog.sangsang.org BlogIc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빠는 일곱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