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PHOTO, IT, CULTURE, LIFESTYLE 등의 다양한 관심사와 살아가는 동안의 소소한 일상으로 가득하길 바랍니다. 달이 

카테고리

sangsang (566)
Blah Blah Blah (197)
Photo (143)
Travel (79)
Food (81)
Golf (5)
Equipment (13)
Book (29)
Movie (13)
Review (6)

'청계사'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9.02.27 청계사 초입 한가위 보리밥집
  2. 2007.06.01 청계사 초입, cafe 451 (4)
  3. 2007.05.31 청계사를 지나 청계산에 오르다 (4)

가끔, 아니 어쩌면 자주 들리는 청계사 초입의 카페 451 !!
거기에 가는길에 보리밥집이 하나 있어서 오가며 봐왔던 집인데, 오늘 괜히 한번 들어가보다.
물론 카페451에서 뒹굴다가 저녁먹으러 간거 !!

사진이 왜 이리 어둡게 찍혔지? 보리밥~

에피타이저로 살짝 매콤함 국수나와주시고~

보리밥에 나물들~

반찬!

쌈~

우거지 된장국 !!

깡장~

비벼서 요렇게~ 그리고 앙~

이건 버섯매운탕 !!

내용이 충실한, 그러나 맛은 글쎄요~

나오는 길에~


뭐 깔끔했고, 버섯매운탕의 속이 꽉차서 좋아라 했는데.. 맛은 뭔가가 빠진듯한~
글구보니 다 싼 버섯밖에 없는건가? ㅎㅎ
보리밥은 그럭저럭 먹을만 했고, 양이 조금 적었다는게 아깝고,

지나다가 한번쯤은 더 와볼만한데~~~





한참 뒤에 한번 더 갔었는데, 뭐 처음처럼 여전히 그럭저럭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양일번가 홍가네  (0) 2009.03.17
대구 동인동 매운갈비찜  (6) 2009.03.12
청계사 초입 한가위 보리밥집  (0) 2009.02.27
꽃등심과 맛난 소고기국!!  (6) 2009.02.25
제주의 음식사진 정리 !!  (0) 2009.02.25
수박이 좋아  (2) 2009.02.21
Posted by 달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청계사 초입, cafe 451

Food / 2007.06.01 08:52
가끔 청계사 근처로 드라이브겸 놀러온다.
맛난 밥집 찾으려는게 첫번째 목표이고, 두번째는 그냥~~ ㅋㅋ
백운호수 갔다가 오는길에 잠깐씩 들리고 했었는데...

그냥 깔끔할꺼 같아서 몇번 눈여겨 봤었는데.. 청계산에 올랐다가 돌아오는길에 살짝 가게안을 보니 손님의 하나도 없어서 따끈한 커피한잔 하기로 함~

451은 여기 번지수란다. 다른 의미도 있었는데 기억이 잘~~

맛난 커피!

머그컵에다 저렇게 스탬프를 찍었더군. 이쁘던데..

난 달짝지근한 캬라멜마끼아또!!

꽤 인테리어에 신경쓴듯. 메탈릭하게.. 그리고 가구는 모두 짝이 안맞다는...

이런것들은 직접 만든거 같던데..


아 작업실 사진이 빠졌구나..
1층엔 금속공예작업실과 카운터~
2층엔 창밖이 환히 보이는 카페 (단 창밖 풍경은 시골논밭이란거~~ 한창 모내기 준비하고 있더이다.)
3층은 가정집인가? 흠.

여튼 수백년만에 와이프랑 커피마시러 오다.. 좋더군..
다행이 2층에 손님이 아무도 없어서 두세시간 노닥거리다. 지우도 산에 갔다와서 피곤했는지 한시간이상 아주 잘잤고, 그래서 아주 편안했다는..... 여유로운 토요일 오후!!


손님이 별로 없는걸 보니, 아마 우리 단골이 되지 않을까? 하는~~
신고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원시청 근처, 이안칼국수  (0) 2007.07.02
안산, 바다라는 조그마한 술집  (4) 2007.06.12
청계사 초입, cafe 451  (4) 2007.06.01
오이도 조개구이  (1) 2007.05.21
다시 찾은 알로!!  (8) 2007.05.19
밀린일기#8, 백운호수 안동국시  (6) 2007.05.11
Posted by 달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6.01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51
    사랑은 오직 하나다!

  2. 2007.06.01 10:24 신고 Favicon of http://csj.kr BlogIcon 시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증말 쎈스만점이시네욤. 비님을 위해 근사한 곳으로 데트~ :D

등산이라 하기엔 코스가 너무 쉬웠나?
몇년만의 등산이라 일단 집에서 제일 가까운곳으로 결정하다. 지난주에 못갔던 기억을 되살려~ 이번에는 아점을 먹고 붉은해가 중천에 뜨고 난뒤에 쉬엄쉬엄 움직이다.

청계사도 구경할겸 차 끌고 청계사까지는 편안하게 간 후 경내를 한바퀴 돌고~
그리고 지우 업고 등산시작!!
집나올땐 몰랐는데, 생각보다 황사의 낌새가 많이 느껴지더군..

근데 초보코스라고 하더니만 초기 1/3 가량은 돌산에다 경사까지... 만만치 않던데? 양재에서 올라오는 코스가 좀 쉬운건가? 뭐 하지만 중간정도 올라가니 무난한 코스~
첫산행이라서 무리 하지 말자는 생각도 있었고, 와이프에 지우도 있어서 중간 봉우리 이수봉까지 갔다가 후다닥 내려오다.. 담에 시간내서 정상엔 다시 한번 가보기로 하고~~ (언제쯤 갈지 ㅋㅋ)

청계산 안내
http://san.ontown.net/kmount/mt_intro.php?MOUNT=MNT00038


아직 석탄절의 분위기가~~

이제 철거중이더라는~

청계사에 유명한 와불!!

등산화는 생겼지만, 아직 등산복은 없다는.... 지우와 함께..

지우는 신났다~

흐흐 545m 가뿐했다는~~

신발자랑도 한번 해주시고~

정상에 아이스케키! 먹고 싶었다는...


살짝 산행을 마치고, 차때문에 다시 청계사에 내려오다.
뒤늦게 점심도 김밥으로 맛나게 먹고, 쉬엄쉬엄 놀다 오다.
아래 사진은 청계사 뒷채에 조그만 인형들이 가득하더라구..
그중에 몇개 귀여운 동자승들!! (뽀너스~~)




앗싸~ 여튼 첫 산행기~ 끝!!!
다음엔 어느 산을 가볼까나?
신고
Posted by 달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6.05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산행기 올렸네요~ 산 좋죠?

  2. 2007.06.08 23:01 신고 Favicon of http://ddoza.tistory.com BlogIcon 또자쿨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이제야 봤군.. 산에 함 갑시더.

최근에 받은 트랙백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