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PHOTO, IT, CULTURE, LIFESTYLE 등의 다양한 관심사와 살아가는 동안의 소소한 일상으로 가득하길 바랍니다. 달이 

카테고리

sangsang (566)
Blah Blah Blah (197)
Photo (143)
Travel (79)
Food (81)
Golf (5)
Equipment (13)
Book (29)
Movie (13)
Review (6)
오랫만에 맘에 드는 핸드폰으로 바꾸다.
2년전즈음인가 무난한 폰으로 바꾼이래 별탈없이 잘 쓰고 있었는데,
테스트할것도 있었구, 워낙에 갖고 싶었던것이기도 하고, 공짜라는 말에 현혹이 되어 (물론 약정이다)
며칠 보다가 저녁마실나가서 휙 질러버리다.

오호홍~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리 봐도 앞태, 뒷태가 다 이쁘지 않냐? ㅎㅎ
영상통화도 된단다.. 딸내미외에 쓸일이 있을까마는 일단 가능하다는 게 좋은거구...
내 PMP 와 헤드셋과도 블루투스 빵빵하게 지원된단다.. 꺄악~~


그리고 어제 애니콜 사이트에 등록을 하다 보니, 기존에 등록이력이 쭈욱 보이네.
98년에 처음 핸드폰을 샀었나? 그때부터 쭈욱 애니콜만 다섯번째.. 딱 10년이니 2년에 한번꼴로 바꾼셈이네

1. 제일 처음 플립폰이었는데 그 기종명을 몰라서 사진을 못찾았네.. 튼튼하게 생긴넘이었는데..

2. SPH-X1100 : 드디어 폴더형으로 전환, 한참 박진희가 스타킹에 폴더를 꽂으며 원샷018을 외칠때..
    국내 초슬림폰이라는 마케팅으로 나왔던 폰이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SPH-V4200 : 드디어 360도 회전이 가능한 효리폰. 아직도 생생하다 그 광고 음악에 맞춰 효리가 열심히 추던 춤이~ 아마 전지현이래 제일 유명한 춤이 아니었을까? 요즘 태희도 추던데..
(이건폰카세상이 열릴때, 폰카관련 사업해볼꺼라고 테스트용도로 단체구매했었던 기억이 난다.. 물론 망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SCH-V840 : 효리폰이 서서히 맛이 갈때. 드디어 SKT 로 번호이동을 하며 거금을 주고 구매한 폰.
   어제까지도 아주 생생하게 잘 작동이 되고 있다. 이제 울 딸내미 장난감으로 새로 태어날 예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구 보니 실제적으로 고장나서 핸드폰을 바꾼건 효리폰 밖에 없었네.
나도 핸드폰 자주 바꾸는 편이군.. 흠..
그래도 이번껀 공짜니까 ㅎㅎ

사용기나 써볼까?
참, 달이 핸드폰 번호 바뀌었어요. 물론 기존 전화번호로 전화해도 자동포워딩되니까, 포워딩될때 주소록에도 바꿔주세요~
참고로 010-2***-**** 입니다.. .* 표시는 기존 전화번호와 동일하구요..

신고
Posted by 달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5.15 14:20 신고 도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모님꺼두 바꾸어야 하지 안우?? 쇼는 쇼끼리만 되죠??

  2. 2008.05.15 17:10 신고 도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쇼끼리는 공짜인데.. 쇼랑 t랑 하면 돈이 더 나가는거죠?
    아닌가?
    국제전화로도 쇼될까??


안그래도 비실비실 대던 핸드폰이 완전히 맛이 가다.. 아니 어중간하게 맛이 가다.
가끔 키패드가 눌러지지 않아서. 상당히 버벅댔었는데, 드디어 어제부터 맛이 갔다
전화도 오고 전화도 잘 되는데 전혀 들리지가 않는다..

잘 터지지도 않아서 울 마눌님이 좀 답답해하던 차에 마눌님이 손수 바꾸라고 독촉을 하다.. 캬캬! 작전성공!

참고로 이건 예전에 사용하던 4200 모델.. 2년전에 효리폰이라며 처음으로 130만화소 폰카를 달았다고 무지 선전하던 그 핸드폰... 나름 멋졌는데... 이런 ...
그당시엔 폰카뉴스 한답시고 무리해서 최신폰으로 샀는데 두달도 채 되지 않아서 2백만,3백만 화소의 폰카가 무지 쏟아져나옴.. 으미 기죽어..
근데 20d 를 갖고 다니니 폰카는 별 의미가 없더라구..


여튼 2년동안의 약정할인에다, 번호이동까지 해서 234,000 원!!
눈에 확~ 들어오는 더 이쁜게 하나 보이긴 했지만, 너무 비싸서 적정선에서 합의봄... ^^;

여튼 앞으로 잘 부탁한다..
신고

'Blah Blah Blah'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깐도리  (6) 2006.08.17
인스턴트 사과??  (6) 2006.08.16
25개월만에 새로움으로 무장하다  (5) 2006.07.31
어제는 어제의 해가 떴다.  (3) 2006.07.26
더 많이 가진자만의 여유를 느끼다  (4) 2006.07.25
비는 이제 그칠려나...  (3) 2006.07.21
Posted by 달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6.07.31 12:50 신고 Favicon of http://choisejin.com BlogIcon 세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닥에 바이오를 깔은 저의는 무엇인가. 자랑인가?

  2. 2006.07.31 12:50 신고 Favicon of http://choisejin.com BlogIcon 세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염장인가?

  3. 2006.08.02 21:02 신고 Favicon of http://www.albalove.co.kr/ystory BlogIcon 일지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이오가 눈에 들어 오는 거.. 나만 그런 게 아니군..
    자랑쟁이 - - -;;

티스토리 툴바